UPDATED. 2022-06-24 10:22 (금)
금산군, 올해 깻잎·원예 산업 집중 육성 55억원 투입
금산군, 올해 깻잎·원예 산업 집중 육성 55억원 투입
  • 강기동
  • 승인 2022.04.14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정우 금산군수가 깻잎 농가를 방문, 깻잎을 살펴보고 있다(사진제공=금산군)
문정우 금산군수가 깻잎 농가를 방문, 깻잎을 살펴보고 있다(사진제공=금산군)

[충청게릴라뉴스=강기동] 충남 금산군은 올해 깻잎·원예 산업 집중 육성을 위해 55억7000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농가 생산기반 조성에 나선다.

깻잎 농가 대상 사업은 총 7개로 ▲수확통(4억원) ▲깻잎하우스 일반비닐(1억원) ▲연작장해 경감용 밀기울(4억원) ▲생육촉진제 및 토양개량제(8억원) ▲깻잎박스 및 포장재(3억원) ▲깻잎하우스(5억원) ▲깻잎농기계(2억원) 등 지원이 추진된다.

특히, 수확통과 일반비닐 지원은 지난해 농가 건의사항을 반영해 올해 처음으로 추진됐다.

원예작물 농가 대상으로는 ▲포도시설하우스(1억원) ▲사과 생장촉진제(6000만원) ▲딸기 생장촉진제(4000만원) ▲화훼 토양개량제(4000만원) ▲고추 부직포(5000만원) 등 5개 지원사업이 올해부터 시작됐다.

사업의 규모가 확대된 사업은 ▲원예작물상토 지원(1억2000만원) ▲시설원예 에너지 이용 효율화(4억8000만원) ▲시설원예 품질개선(11억원) ▲고추 비가림 지원(8000만원) ▲생산시설 보완(1억원) ▲영농자재 및 농기계 지원(3억원) ▲고추 지주대 지원(2억원) ▲친환경비닐 지원(2억원) 등 8개며 투입예산은 25억8000만원으로 지난해 13억5000만원보다 12억3000만원이 증가했다.

군은 이번 지원과 함께 외국인 계절근로자 사업도 추진하고 있으며 법무부로부터 101명을 배정받아 오는 5월부터 깻잎 농가에 지원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금산깻잎과 금산과수·원예 작목이 금산인삼과 함께 전국 최고의 작목으로 자리를 확고히 할 수 있도록 지원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깻잎·원예 명품지역의 이미지를 확립하기 위해 행정력을 총동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