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16 13:30 (목)
보령시, 갱년기 여성 '뱃살 우울' 극복 프로그램 운영
보령시, 갱년기 여성 '뱃살 우울' 극복 프로그램 운영
  • 강남용 기자
  • 승인 2022.08.22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부터 12주 동안 만 40~60세 갱년기 여성 대상으로 프로그램 운영
사진=보령시
사진=보령시

[충청게릴라뉴스=강남용 기자] 보령시는 22일부터 11월 11일까지 12주 동안 지역주민의 건강증진을 위하여 갱년기 여성의 비만·우울 관리 프로그램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여성의 중년기는 60~80%가 갱년기 증상을 경험하고 평균 4~7년간 지속되고 있어 50~60대에 전 생애에서 가장 많은 진료비를 지출하며 건강관리의 핵심적인 시기이다.

이에 보건소는 갱년기 여성들의 비만 및 우울증 관리를 위해 체지방률 30% 이상, 만 40세 이상 60세 이하 여성 20명을 대상으로 ‘갱년기 뱃살, 물럿거라’를 운영한다.

이번 프로그램의 대상은 만 40~60세 여성 중 보건소 방문 검사를 통해 체지방률 30% 이상, 자가우울척도(CES-D) 21점 이상, 갱년기 자가진단(쿠퍼만지수) 15점 이상인 자로 선정됐다.

프로그램은 전문 신체활동 강사의 주 3회 유산소·근력강화운동 교육으로 진행하며, 한의약 건강증진사업과 연계하여 한의사의 개별진료에 따른 체질별 한약제를 제공하고 전문 심리 상담 기관과 연계 상담을 지원한다.

전경희 보건소장은 “폐경은 여성의 삶에 가장 큰 변화를 가져오는 기준이 되며, 이 시기의 적절한 건강관리가 노년기 삶의 질에 중요한 변수로 작용한다”며 “이 프로그램을 통해 갱년기에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신체 변화와 우울감 등을 극복하여 건강하고 아름다운 제3의 인생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