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0 11:17 (화)
정우택 국회부의장 선출 내달 10일로 연기
정우택 국회부의장 선출 내달 10일로 연기
  • 강남용 기자
  • 승인 2022.10.27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호영 "민주 박홍근 원내대표가 당내 강경 의견 있어 못한다 전해"
SNS
공유기사공유하기 바로가기 복사하기 본문 글씨 키우기 본문 글씨 줄이기

[충청게릴라뉴스=강남용 기자] 5선의 정우택 의원을 선출하는 일정이 11월 10일로 미뤄졌다. 이유는 국회본회의 일정 으로 전해졌다.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27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 모두발언에서 "민주당이 무슨 심통이 났는지 '오늘 못 해주겠다'면서, 방금 민주당에서 '11월10일에 해주겠다'는 약속이 와서 (부의장 선출이) 늦춰지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가 당내 강경한 의견이 있어서 못하게 돼서 아쉽다는 뜻을 전해왔다"고 말했다.

민주당 이수진 원내대변인도 의총 후 "정우택 의원 국회부의장 선출 안건이 (본회의에) 안 오르는 것으로 양당 원내수석부대표 간 이야기가 돼서 다음 본회의에서 다루지 않을까 생각된다"고 말했다.

국회는 당초 이날 오후 본회의에서 정 의원을 22대 국회 후반기 여당 몫 국회부의장으로 선출할 예정이었으나, 오전까지 여야 원내지도부 간에 의사 일정 합의가 불발됐다.

한편 이날 본회의에서는 비쟁점법안 40여 건만 처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