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7 10:31 (수)
서천군, 농업 ‘최강한파’ 대응‘현장대응반’가동
서천군, 농업 ‘최강한파’ 대응‘현장대응반’가동
  • 강남용 기자
  • 승인 2023.01.27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천군농업기술센터, 농작물 한파 피해 대비 현장 기술지원 강화
충남 서천군농업기술센터가 최근 영하 15℃까지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는 최강한파가 이번 주말까지 이어진다는 기상청 예보에 따라 현장대응반을 조직해 시설원예 농가를 중심으로 현장 기술지원에 나섰다.
충남 서천군농업기술센터가 최근 영하 15℃까지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는 최강한파가 이번 주말까지 이어진다는 기상청 예보에 따라 현장대응반을 조직해 시설원예 농가를 중심으로 현장 기술지원에 나섰다.

[충청게릴라뉴스=강남용 기자] 충남 서천군농업기술센터는 영하 15℃까지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는 최강한파 대비 현장대응반을 조직해 시설원예 농가를 중심으로 현장 기술지원에 나섰다.

서천군농기센터 현장대응반은 찢어진 비닐은 하우스 밴드, 비닐팩, 비닐호울더 등을 이용해 시설 골재와 비닐이 밀착되도록 부착해 보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특히, 시설하우스 저온과 강풍 피해를 예방하고자 온풍기를 사전에 점검하고 숯·알코올, 축열물주머니 등과 같은 것을 미리 준비함으로써 정전에 대비해 응급대책용으로 활용할 것을 강조했다.

이외에도 내부온도가 급격히 떨어져 순멎이 현상이 나타나거나 생육이 나빠지지 않도록 야간에도 10℃이하로 내려가지 않도록 보온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시설 내 작물의 피해가 예상되면 생육부진 포장은 엽면시비를 해주고, 비닐이나 부직포 등 보온재를 이용해 소형터널을 만들어 온도를 유지해야 한다.

장순종 소장은 “겨울철 가온 작물인 딸기, 프리지어 등 이번 한파로 농작물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농가의 적극적인 사전 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