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16 13:30 (목)
대전시, 버드내다리 등 11개 교량 난간 높인다
대전시, 버드내다리 등 11개 교량 난간 높인다
  • 강남용 기자
  • 승인 2023.03.09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설기준인 1.4m로…자전거 이용자 등 추락 방지

[충청게릴라뉴스=강남용 기자] 대전시는 ‘자전거 이용시설 설치 및 관리지침’ 기준보다 높이가 낮은 교량 난간을 시설기준인 1.4m로 높인다고 9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지역 일부 교량의 난간 높이가 1.0~1.2m로 자전거 이용자들이 난간 밖으로 추락할 위험에 노출돼 있었다. 

시는 오는 5월까지 난간 높이가 낮은 버드내다리, 복수교, 용신교 등 11개 교량에 추가 난간을 설치할 계획이다.

박제화 건설관리본부장은 “시설물 위험 요인을 사전에 발견하고 개선해 시민 안전 확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