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7 10:31 (수)
천안시, 석오 이동녕 선생 서거 제83주기 추모제 거행
천안시, 석오 이동녕 선생 서거 제83주기 추모제 거행
  • 강남용 기자
  • 승인 2023.03.14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석오 이동녕 선생 서훈 상향위한 서명운동 등 추진
13일 석오이동녕기념관에서 석오 이동녕 선생 서거 제83주기 추모제가 열렸다. (사진제공=천안시)
13일 석오이동녕기념관에서 석오 이동녕 선생 서거 제83주기 추모제가 열렸다. (사진제공=천안시)

[충청게릴라뉴스=강남용 기자] 충남 천안시가 13일 천안출신 독립운동가 석오 이동녕 선생 서거 제83주기 추모제를 거행했다. 

이날 석오이동녕기념관에서 열린 추모제는 박상돈 천안시장, 서문동 석오이동녕선생서훈사향범시민추진위원회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추모곡, 추념사, 추모사, 헌화와 분향 순으로 진행됐다.

이동녕 선생은 천안에서 태어나 대한민국 임시의정원 초대의장, 임시정부 주석으로 활약한 독립운동가로 중국 충칭시 치장에서 1940년 서거했다. 이동녕 선생의 공적은 1962년 정부가 공훈을 기려 건국훈장 대통령장(2급)을 추서했으나 공적에 비해 훈격이 낮다는 지적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이에 시와 석오이동녕선생선양회는 지난해 12월 석오 이동녕 선생 서훈 상향 범시민 추진위원회를 출범하고 이동녕 선생의 서훈을 ‘건국훈장 대통령장(2급)’에서 ‘대한민국장(1급)’으로 상향하기 위한 서명운동을 추진하고 있다.

나시환 사적관리소장은 "석오 이동녕 선생은 공적에 비해 저평가된 측면이 있어 서훈 상향을 통한 적절한 예우가 필요하다"며 "서훈 1등급 상향을 위한 서명운동 동참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