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7 10:31 (수)
MZ가 ‘픽’한 미래 유망산업 1위는?
MZ가 ‘픽’한 미래 유망산업 1위는?
  • 강남용 기자
  • 승인 2023.03.21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로봇… 2위 반도체, 3위 이차전지 순
대전 중앙로 지하상가 내 ‘자율주행 홍보 로봇’ 모습.(사진제공=대전시 중구)
대전 중앙로 지하상가 내 ‘자율주행 홍보 로봇’ 모습.(사진제공=대전시 중구)

[충청게릴라뉴스=강남용 기자] 국가경제의 미래를 짊어질 MZ세대들은 AI와 로봇을 미래 유망산업으로 내다봤다.

대한상공회의소가 최근 국민 1016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MZ세대(1985~2010년생)는 5~10년 후 국내 산업을 선도할 유망산업으로 ‘AI·로봇’(30%), ‘반도체’(19.2%), ‘이차전지’(11.1%), ‘콘텐츠산업’(7.3%), ‘제약·바이오’(6.4%)를 차례로 꼽았다.

윗세대의 생각도 크게 다르지 않았다. X세대(1975~1984년생)와 베이비부머세대(1974년 이후 출생) 역시 미래 유망산업으로 ①AI·로봇, ②반도체, ③이차전지산업을 Top3에 올렸다. 다만, 4위와 5위 업종은 MZ세대와 달리 X세대는 ‘④항공·우주’와 ‘⑤콘텐츠산업’을, 베이비부머세대는 ‘④그린산업(수소·태양광 등)’과 ‘⑤항공·우주’를 선정했다.

김문태 대한상의 산업정책팀장은 “전 세대에서 공통적으로 꼽은 3대 미래유망산업은 산업 전반에 걸쳐 융복합 영역 및 적용범위가 방대해 미래수요가 클 것으로 예상되는 기술집약 업종”이라며 “최근의 ChatGPT 열풍과 전기차의 확산, 저출산 심화에 따른 대체인력 필요성 등 일상생활과 접목된 사회변화상도 국민들의 유망산업 선정에 큰 영향을 줬을 것”으로 분석했다.

또한, AI 기반 대화형서비스인 ChatGPT를 한 번 이상 사용해 본 국민은 3명 중 1명가량(35.8%)인 것으로 조사됐다. ‘ChatGPT 사용 경험’을 묻는 질문에 ‘호기심에 한두번 사용해 봤다’는 답변이 30.2%, ‘실효성과 재미를 느껴 자주 사용중’이라는 답변이 5.6%로 집계됐다. ‘한 번도 사용해 본적 없다’는 응답이 64.2%로 가장 많았다.

세대별로 보면, X세대(42.2%), MZ세대(40.2%), 베이비부머세대(29.2%)순으로 ‘한 번 이상 사용해 봤다’고 응답한 비중이 높았다.

‘ChatGPT 결과 내용을 신뢰하는지’에 대해서는 ‘보통’(62.1%) 혹은 ‘그렇다’(26.5%) 답변이 많았다. ‘그렇지 않다’(9.7%) ‘매우 그렇다’(0.9%), ‘매우 그렇지 않다’(0.8%)는 응답이 뒤를 이었다. 국민 10명 중 9명(89.5%)이 ChatGPT 결과 내용에 대해 ‘보통 이상’의 신뢰도를 갖고 있는 셈이다.

세대별로는 베이비부머세대(93.1%), X세대(91.5%), MZ세대(83.4%) 순으로 ‘보통 이상’의 신뢰도를 갖고 있었다.

‘ChatGPT의 유용한 기능’으로는 ‘정보검색’(50.7%), ‘아이디어 확보(영감얻기)’(15.3%), ‘작문·대필’(11.9%), ‘코딩’(11.3%), ‘요약’(7.9%) 순으로 집계됐다.

김문태 대한상의 산업정책팀장은 “미래유망산업 관련 조사를 해외에서 한다 해도 결과는 별반 다르지 않을 것”이라며 “해당 산업의 국제 경쟁력 확보를 위해 기업은 기술개발에 적극 나서고 정부는 인력양성, R&D, 세액공제 등 전방위 지원을 펼쳐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