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0 11:17 (화)
검찰, 박수범 대전 회덕농협 조합장에 징역 2년 구형
검찰, 박수범 대전 회덕농협 조합장에 징역 2년 구형
  • 최선민 기자
  • 승인 2019.12.20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법원 전경 (사진=홈페이지 캡쳐)
대전법원 전경 (사진=홈페이지 캡쳐)

[충청게릴라뉴스=최선민 기자] 조합장 선거를 앞두고 조합원에게 금품을 제공한 혐의로 구속됐다 보석으로 풀려난 박수범 대전 회덕농협 조합장에게 징역 2년이 구형됐다.

대전검찰은 20일 대전지법 형사2단독 차승환 판사 심리로 열린 결심공판에서 공공단체 등 위탁선거에 관한 법률위반 혐의 등으로 기소된 박 조합장에게 징역 2년을 선고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앞서 박 조합장은 지난 6월 치러진 대전 회덕농협 조합장 보궐선거 과정에서 한 조합원에게 100만원을 건네고 카페에서 2차례 음료를 제공한 혐의와 함께, 또 다른 조합원 2명에게 3만원 상당의 음식물을 제공하고, 선거운동 기간 전에 조합원들에게 전화해 지지를 호소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에 더해 무고 혐의도 추가됐다.

박 조합장과 변호인은 기부행위와 사전선거운동 위반 등에 대해서는 혐의를 인정했지만, 100만원 전달과 무고에 대해서는 공소 사실과 다르다며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상황이다.

선고심은 다음달 1월 15일 열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