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16 13:30 (목)
동구, 대전시 첫 번째 치매안심센터 개소
동구, 대전시 첫 번째 치매안심센터 개소
  • 최영범 기자
  • 승인 2018.04.10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대전 동구는 삼성동 보건지소 내에 대전에서는 가장 먼저 치매안심센터를 개설하고 개소식을 개최했다.(사진제공=대전시)
▲10일 대전 동구는 삼성동 보건지소 내에 대전에서는 가장 먼저 치매안심센터를 개설하고 개소식을 개최했다.(사진제공=대전시)

[충청게릴라뉴스=최영범 기자] 대전 동구는 10일 삼성동 보건지소 내에 대전에서는 가장 먼저 치매안심센터를 개설하고 개소식을 개최했다.

치매안심센터는 치매환자와 그 가족에게 치매검진과 상담을 제공하고 단기쉼터, 카페 운영 등 서비스를 통해 치매환자와 그 가족이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맞추형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마련됐다.

구 치매안심센터는 삼성동 동구보건지소 내에 본관 2, 3층 669㎡ 규모로 검진실, 가족카페, 프로그램 운영실, 사무실 등으로 이뤄져 있다.

구는 정부방침에 발 빠르게 대응하는 한편 주민들을 위한 치매전문서비스의 앞선 제공을 위해 지난해 12월부터 이미 임시개소를 통해 운영해오다가 이날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고 설명했다.

한혁택 구청장은 “동구 치매안심센터 개소에 따라 치매환자 및 가족의 부양부담이 감소되고 어르신들의 치매예방을 위한 사업이 확대되어 전국 치매안심센터 가운데 가장 모범적인 센터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