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4 16:08 (금)
조폐공사, 창녕군과 ‘창녕사랑상품권’ 업무협약
조폐공사, 창녕군과 ‘창녕사랑상품권’ 업무협약
  • 최정현 기자
  • 승인 2020.11.19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이 이어 카드ㆍ모바일 상품권으로 서비스 확대
상품권 통합관리서비스도 제공, 부정유통 방지
지역경제 활성화ㆍ행정 효율성 제고 기대
(사진제공=조폐공사)
(사진제공=조폐공사)

[충청게릴라뉴스=최정현 기자] 창녕군이 지류(종이)에 이어 카드와 모바일(QR형) 지역사랑상품권(지역상품권)을 선보인다.

한국조폐공사는 18일 경남 창녕군청 회의실에서 조용만 사장과 한정우 창녕군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창녕군청과 ‘창녕사랑상품권’ 발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조폐공사와 창녕군은 종이 창녕사랑상품권에 이어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보안성이 뛰어난 카드형과 모바일 창녕사랑상품권을 군민에게 서비스할 수 있게 됐다.

조폐공사는 상품권 구매 한도를 통합 관리, 부정유통을 막을 수 있는 통합관리서비스도 창녕군에 제공할 예정이다.

카드와 모바일(QR형) 창녕사랑상품권은 NH농협은행을 방문해 발급받거나, 은행 방문 없이 조폐공사 스마트폰 앱(App) ‘지역상품권 chak(착)’에서 살 수 있다.

조용만 사장은 “시민과 소상공인들이 더 쉽고 편하게 지역상품권을 사용할 수 있게 됐다”며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자체의 행정 효율성 제고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조폐공사는 지역상품권의 지자체 도입을 돕기 위해 카드형 및 모바일 상품권을 발행하려는 지자체에 대해 내년 6월까지 최소 서비스 수수료율(0.3%)을 적용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