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30 16:41 (목)
논산시, 지역과 기업이 함께하는 청년키움일자리 만들기 본격 추진
논산시, 지역과 기업이 함께하는 청년키움일자리 만들기 본격 추진
  • 김다소미
  • 승인 2021.03.11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과 청년의 만남의장 ‘청년키움 현장면접’ 실시
논산시청사(사진제공=논산시)
논산시청사(사진제공=논산시)

[충청게릴라뉴스=김다소미 ] 논산시가 11일 논산열린도서관에서 12개 중소기업 관계자 및 청년구직자 등 30여명을 대상으로 ‘청년키움 현장면접’을 실시했다.

이번 현장면접은 논산시가 추진하는 ‘청년키움일자리 지원사업’에 참여하고자 하는 중소기업과 미취업 청년이 참여한 가운데 기업과 구직자 간 미스매치를 해소하기 위한 소통의 장으로 진행됐다.

‘청년키움일자리 지원사업’은 행정안전부의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의 일환으로, 중소기업에는 인적자원 확보를, 미취업 청년에게는 노동시장 진입의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지속가능한 일자리 제공을 바탕으로 청년이 지역에 정착할 수 있도록 하고자 마련됐다.

이번 사업을 통해 기업의 경우 청년을 정규직으로 채용 시 2년 간 고정급여의 90%를, 청년은 직장적응을 위한 청년직업지도프로그램을 제공받게 되며, 사업참여기간 2년을 충족할 경우 1년 동안 추가적으로 1천만 원의 인센티브를 지원받을 수 있다.

현장면접에 참여한 기업 관계자는 “이번 만남의 장을 통해 원하는 구직자를 찾고 인건비 지원까지 받을 수 있어 기업의 신규인력 채용부담이 완화된 것은 물론 청년에 일자리를 제공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만족감을 표현했다.

시 관계자는 “기업인과 청년층의 의견을 지속적으로 수렴해 현실에 맞는 다양한 청년일자리사업을 발굴함으로써 일하고 싶은 청년은 누구나 일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