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4 10:34 (금)
정명훈‧임윤찬‧뮌헨‧필하모닉과 함께하는 대전예당 콘서트
정명훈‧임윤찬‧뮌헨‧필하모닉과 함께하는 대전예당 콘서트
  • 강남용 기자
  • 승인 2023.11.20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예술의전당은 오는 25일 오후 5시 아트홀 무대에서 지휘자 정명훈, 피아니스트 임윤찬 그리고 뮌헨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공연을 개최한다. (자료제공=대전예술의전당)
대전예술의전당은 오는 25일 오후 5시 아트홀 무대에서 지휘자 정명훈, 피아니스트 임윤찬 그리고 뮌헨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공연을 개최한다. (자료제공=대전예술의전당)

[충청게릴라뉴스=강남용 기자] 대전예술의전당은 오는 25일 오후 5시 아트홀 무대에서 지휘자 정명훈, 피아니스트 임윤찬 그리고 뮌헨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공연을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임윤찬 피아니스트가 협연자로 나선다. 지난 2022년 반 클라이번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역대 최연소 우승 후 전 세계의 주목을 한 몸에 받으며, 국제적인 스타 피아니스트로 발돋움한 그는 현재 루체른 심포니, 시카고 심포니, 뉴욕 필하모닉, LA필하모닉 같은 세계 유수의 오케스트라와 한무대에 서며 매회 성장하고 있다.

정명훈 지휘자는 자르브뤼켄 방송교향악단의 음악감독에 이어 파리 바스티유 오페라극장 음악감독, 라디오 프랑스 필하모닉 음악감독, 산타 체칠리아 오케스트라 수석 지휘자, 서울시립교향악단 음악감독으로 활동해 온 바 있다.

특히 130년 역사를 자랑하며 독일을 대표하는 오케스트라 중 하나인 뮌헨 필하모닉은 지난 1900년대 초 지휘를 맡았던 구스타프 말러가 자신의 교향곡 4번과 8번을 직접 지휘하며 세계 초연을 선보였던 것으로도 유명하다. 이후 빈 메타, 크리스티안 틸레만, 로린 마젤, 발레리 게르기에프 등 수많은 거장 지휘자가 거쳐 간 오케스트라이다.

이날 공연에서는 정명훈이 지휘하는 뮌헨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베토벤 교향곡 3번 영웅과 임윤찬 피아니스트가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4번을 협연한다.

김덕규 대전예술의전당 관장은 “정명훈, 임윤찬, 뮌헨 필하모닉 오케스트라를 한 무대에서 볼 수 있는 특별한 무대”며 “많은 분과 공연을 함께 볼 수 있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공연의 자세한 사항은 대전예술의전당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