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7 10:31 (수)
주금공, 주택연금·보금자리론 등 제출서류 간소화
주금공, 주택연금·보금자리론 등 제출서류 간소화
  • 강남용 기자
  • 승인 2023.12.19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의’ 클릭 한번으로 서류 발급 필요 없어
HF 공공 마이데이터 서비스 도입 전·후 신청 절차(사진=주금공)
HF 공공 마이데이터 서비스 도입 전·후 신청 절차(사진=주금공)

[충청게릴라뉴스=강남용 기자] 주택연금·보금자리론·채무조정을 신청할 때 별도의 서류를 제출할 필요가 없어졌다.

한국주택금융공사는 공공데이터 관련 주택금융공사법 개정에 이어 행정안전부 ‘공공 마이데이터 서비스’ 도입으로 고객이 보다 편리하게 주택금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고 19일 밝혔다.

기존에는 주택금융 서비스를 신청하는 고객은 주민등록표 등·초본, 건강보험자격득실확인서, 소득금액증명원 등의 각종 서류를 개별기관 등에서 발급받아 공사에 제출해야 했다.

이번 서비스 도입으로 고객이 공사 홈페이지 또는 스마트주택금융 앱에서 보금자리론 신청 등 18개 업무 처리 시 ‘본인정보 제3자 제공요구’ 한 번으로 필요 서류들을 제출할 수 있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각 행정기관 등에서 서류를 개별적으로 발급받고 또 일일이 제출하던 번거로움이 해소됐다. 앞으로 업무 처리 절차 및 시간이 크게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또한 주택연금 및 보금자리론 신청 고객뿐만 아니라 보금자리론 이용 중 상환여력이 약화된 고객 등이 이용할 수 있는 원금상환유예, 채무조정 신청, 지연배상금 감면 등 지원제도 신청에도 이번 개선 사항이 적용된다.

특히 소득·재직·사회보장 등 46종의 행정정보를 실시간으로 연계했다. 이에 신청인의 자격요건 검증에 필요한 데이터를 공사가 직접 전송받는 신속한 행정 시스템을 구현했으며 고객 서비스 품질을 한 층 더 높였다.

최준우 사장은 “앞으로도 공공 마이데이터 연계대상 및 서비스 범위를 더욱 확대하겠다”며 “국민들이 보다 편리하게 주택금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