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7 10:31 (수)
보령시, 여행비 지원받고 보령에서 한 달 살아보자
보령시, 여행비 지원받고 보령에서 한 달 살아보자
  • 강남용 기자
  • 승인 2024.03.22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 한달살기, 내달 4일까지‘봄편’참가자 모집
보령시청.
보령시청.

[충청게릴라뉴스=강남용 기자] 충남 보령시가 우수한 관광자원을 널리 알리고 생활인구 증가와 체류형 관광 확산을 위해 실시하는‘2024년 보령 한달살기'의 봄편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한달살기 참가자들은 오는 4월 15일~ 6월 16일 사이에 7일에서 30일 동안 보령에 머물면서 자유롭게 관광지·지역 문화예술·역사 문화재·지역 축제 등을 체험하고, 개인 SNS 등에 보령을 홍보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참여 대상은 충남지역 외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1~2명으로 구성된 여행팀(동반자녀의 경우 만 18세 미만도 가능)으로, 15팀 내외를 선정할 예정이다. 

선정된 팀에게 한 팀당 숙박비는 1박에 최대 5만 원, 부대비(식비, 교통비)는 1일에 최대 2만 원을 지원하며, 체험활동비(입장료, 체험비)는 7~9일 이하 여행 시 1인당 최대 10만 원, 10일 이상 여행 시 1인당 최대 15만 원, 여행자보험비는 1인당 2만 원을 지원한다.

참가자 과제로는 여행 후기 작성, 여행 관련 콘텐츠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SNS 게재, 보령시 스탬프 투어 참여 인증 등이 있다. 

신청은 오는 4월 4일까지 보령시 누리집에서 참가신청서 등 관련 서류를 내려받아 보령시청 관광과에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선정 결과는 오는 4월 9일까지 개별 통보할 예정이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보령시 누리집 고시/공고란을 확인하거나 보령시 관광과로 문의하면 된다.

장은옥 관광과장은"보령은 산, 들, 바다가 어울어져 있고 풍부한 먹거리가 있다”며“일시적인 여행 형태에서 벗어나 한달간 체류하면서 다양한 관광지를 체험하고 즐거운 추억 쌓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