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16 13:30 (목)
충남 겨울화재, 부주의가 47%... 3년래 2096건 발생
충남 겨울화재, 부주의가 47%... 3년래 2096건 발생
  • 강일
  • 승인 2019.12.26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별 겨울철 화재발생 현황(사진제공= 충남소방본부)
지역별 겨울철 화재발생 현황(사진제공= 충남소방본부)

[충청게릴라뉴스=강일] 최근 3년간 겨울철 충남도 내에서 총 2096건의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이중 쓰레기 소각 등 부주의에 의한 화재가 47%(999건)를 차지했다.

충남소방본부는 26일 2016년부터 2018년까지 최근 3년간 겨울철(12월부터 이듬해 2월) 화재 발생 원인을 분석해 결과를 전했다.

이 결과에 따르면, 최근 3년간 겨울철에 총 2096건의 화재가 발생했다. 이는 연평균 698여건의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매우 높은 수치이다.

지역별로 아산시가 3년간 239건이 발생했고, 공주시 189건, 천안서북과 논산이 각각 184건, 당진시 170건 순으로 확인됐다.

또 주거시설이 611건(29.15%)으로 가장 많았고, 산업시설 407건(19.41%), 자동차 220건(10.49%), 임야 197건(9.39%)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부주의에 화재가 999건(47.66%)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전기적 요인 422건(20.13.%), 기계적 요인 289건(13.78%) 등이다.

부주의 화재 주요원인으로는 쓰레기 소각이 225건(22.52%)으로 가장 많았고, 불씨 등 화원방치 195건(19.52%), 담배꽁초 취급부주의 172건(17.21%), 가연물 근접방치 110건(11.01%)순으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 소방본부는 겨울철 화재발생 중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높은 비율을 차지하는 만큼 난방기구 사용 및 공사장 작업, 쓰레기 소각 등과 관련된 각별한 안전관리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